분류 전체보기 (706)
사진 그리고 여행 (90)
사람이 있는 풍경 (11)
사진의 기본 (6)
분류안된 사진들 (6)
카메라 DSLR Gear (7)
리뷰 (116)
IT (151)
Design, Idea 제품 (128)
광고 디자인 (52)
운송수단 (32)
패션 영화 (45)
일상속의 이야기 (61)
  • 933,772Total
  • 9Today
  • 34Yesterday

Recent Trackback

후유증, 사진을 다 날려 먹고 나서 이렁저렁 시간을 보내면서 함께 있는 강아지와 장난을 치는 일상이 계속된다. 나가야지 하면서도 그냥 저냥 시간을 좀먹는 것에 익숙해지는 것 같다.

 

주말에 밖을 내다보던 녀석이 준비자세를 취하고 짖어대기 시작한다.

 

짖기위해 볼을 불리고,

 

한번 입을 벌려 소리를 내고,

 

 

다시 준비자세로 돌입한다

 

 

하도 짖어대서 큰 소리로 혼을 낸다. "시끄러 이시키야" 소리를 치니 나를 바라보는 모습이 이렇게 말하는 듯 하다.

 

 

"야 주인 깜짝 놀랬잖아, 그리고 니가 더 시끄러 참 별꼴이야"

Share |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2 3 4 5 6 7 ··· 51    NEXT>